경험사례 7

  • 조회수 6109
Untitled

 

1999년 11월 25일

마약은 인간사냥이고, 마약사범은 **꾼이다!

친구하나가 아주 오랫동안 마약을 상습투약하다 지금은 두 번째 징역을 살고 있습니다. 전에 징역을 살면서 다시는 안 한다고 다짐을 했는데, 나오자마자 주위의 검은 유혹들이 다시 마수를 뻗쳐왔고 그 친구는 오랜 징역에서 느꼈던 고통도 잊은 채 마약의 수렁으로 빠져들었습니다. 그러다 얼마 지나지 않아 다시 구속되었습니다. 아직 젊고 할 일도 많은 시기를 인간의 정신을 황폐화시켜버리는 마약의 노예가 되어 몸과 마음 버려가며 차디찬 교도소 안에서 오늘도 소중한 청춘을 낭비하고 있는 것을 볼 때마다 친구로서 가슴이 찢어지게 아픕니다.

여러분...마약에 의한 환각상태가 환상이다라고 말하는 경험자들이 있지만 그런 경험들은 다 한순간에 지나지 않으며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공포체험을 더 많이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래서 중독이 되면 끊임없이 누군가를 의심하게 되고, 누군가가 자신을 쫓고 있다는 착각에 빠지고, 그러다 사고도 당하고... TV에서만 접하던 믿을 수 없는 일들, 전 이 모든 과정들을 친구의 환각상태를 보고 알았습니다. 마약범죄가 왜 어느 범죄보다 위험하고 강력한 범죄가 될 수 있는지 그제서야 알게 되었습니다. 얼마나 무섭고 끔찍한 일인지 옆에서 지켜보지 않은 분들은 모릅니다. 다행히도 이 친구는 그 간의 잘못을 비로소 진심으로 뉘우치는 듯 보였고 이다음에 출소하면 마약퇴치운동본부에 후원도 하고 자신의 끔찍했던 경험들을 바탕으로 많은 약물남용자들을 위해 봉사활동도 하겠다고 합니다.

이 땅에 있는 많은 약물남용자들이 태어날 때부터 중독자가 아니었듯이 마약퇴치에 관심을 가지신 분들의 따뜻한 사랑과 꾸준한 관심만이 이들을 마약의 수렁에서 건져낼 수 있다고 믿습니다.

전 이 친구가 꼭 단약을 할 수 있도록 끝까지 도와줄겁니다...

제 친구가 마약의 폐해에 무방비상태로 노출이 되었듯이 여러분들 혹은 내 가족, 내 친구가 그렇게 될 수도 있다는 걸 명심하시고, 사랑과 관심만이 마약의 근절을 앞당길 수 있다고 봅니다. 그리고 마약에 대한 사전지식도 필수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