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중독자와 그 가족의 삶을 다룬 뮤지컬 “플랫폼”개막

마약 중독자와 그 가족의 삶을 다룬 뮤지컬 “플랫폼”개막

  • 작성자 관리자
  • 작성일 2020-02-07
  • 조회수 1038

- 문제만 있던 가족은 중독 치유의 해답을 찾을 수 있을까? -


마약 중독자와 그 가족이 겪은 실제 사례를 바탕으로 한 뮤지컬 ‘플랫폼’이 2월 7일 대학로 예그린 씨어터 공연장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플랫폼’은 배우들의 열연으로 초연부터 관객들의 입소문을 타며 큰 사랑을 받았던 창작 뮤지컬 ‘각인’의 두 번째 이야기로 평범한 개인이 마약에 중독되면서 자신의 건강과 행복을 어떻게 망가뜨릴 수 있는지와 그 가족이 겪게 되는 위기와 갈등, 이를 극복하고 해답을 찾아가는 과정을 통해 우리 삶을 돌아보고 중독으로부터 회복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작품이다.


특히 이 공연은 상담을 통해 만난 중독자와 가족의 사례를 바탕으로 극을 연출한 창작 뮤지컬로 한 개인과 가족이 겪는 갈등과 고통이 관객들에게 보다 사실적으로 전해질 것으로 기대한다.


‘담배가게 아가씨’의 김지환이 연출하고, 탤런트 박형준이 전편 뮤지컬 ‘각인’에 이어 서금동 역으로 출연한다. 트리플 케스트로 배우 윤태우와 차강석이 무대에 오른다. 또한 조우진 강사역에는 뮤지컬 ‘빨래’와 ‘쿵짝’에서 활약했던 배우 박정민이 출연하고, 이 외에도 김현지, 이채영, 임미영 등 뛰어난 연기와 가창력을 소유한 대학로 연기파 배우들이 함께 무대에 오른다.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장재인 이사장은 “우리 사회에 만연한 중독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는 한편 마약 중독 문제가 특정한 개인이나 집단이 아닌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일이라는 것. 그러나 함께 노력하면 회복 할 수 있다는 것을 뮤지컬을 통해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당부 하면서 “마약류와 약물 오·남용 예방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마약퇴치 운동이 반드시 필요한 시대적 요구임을 알고 시민들도 관심 갖고 동참해 주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우리 국민을 마약류 폐해로부터 안전하게 지켜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뮤지컬 ‘플랫폼’은 3월 8일까지 공연하며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이전글 [음악회]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와 함께하는 소리의 美약
다음글 마퇴본부,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과 MOU 체결